PAINT

박원경 Park-Wonkoung    


나는 좋아하는 것들이 많다. 

나 자신도 좋고 내 주위에 사람들도 좋고 책 읽는 것도 좋고 여행 가는 것도 좋고 운동하는 것도 좋고 꽃도 좋다. 

그 좋아하는 것 중에 제일 좋아하는 것이 그림을 그리는 것이다. 

제일 좋아하는 거이자 동시에 나의 전공이다 나는 어릴 때부터 선한 영향력을 주는 사람이고 싶었다. 



나는 그림을 그리는 사람이고 미래의 예비 작가이다. 

작가는 여러 사람에게 더욱 다양한 영향력을 줄 수 있는 사람이라고 생각한다. 

나는 그림을 통해 더욱 선한 영향력을 주는 작가이고 싶다. 

그러하여 내가 좋아하는 것을 그리면서 나도 행복한 그림을 그리고 그림을 통해 관객들도 그러한 감정들을 받았으면 해서 내가 그릴 때 행복한 그림을 그리게 되었다.  

관객들에게도 내 그림을 보면서 그림을 보는 동안 아무 생각 없이 편안하고 힐링되는 느낌을 느끼고 아름다움을 통해 환해지는 선한 영향력을 가지는 그림을 그리고 싶다. 



Email : wondream43@naver.com    

Instagram@wondream_24